뉴스

황보라 “벌써 데뷔 11년…‘왕뚜껑 소녀’는 잊어주세요”
“‘왕뚜껑 소녀’보다는 연기파 배우로 재발견되고 싶어요.” 배우 황보라(31)는 본명보다 ‘왕뚜껑소녀’라는 CF 속 캐릭터 이름으로 대중에게 잘 알려져 있다. 지난 2003년 SBS 1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
최수종, 70대 노인으로 완벽 변신
배우 최수종이 70대 노인으로 완벽 변신했다. 최수종은 종합편성채널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불꽃속으로'에서 주인공 박태형을 연기한다. '불꽃속으로' 촬영이 한창인 가운데 제작진이 공개한 현장 스틸 ...
기적을 바라는 고사리손
세월호 침몰 9일째인 24일 오후 경기 안산 단원고등학교 정문 앞에 어린이들이 찾아와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기적을 바라는 메세지를 남기고 있다.세월호 침몰 사고 이후 휴교 중이었던 단원고는 24일 3학년 학 ...
곤혹스러워하는 권은희
세월호 침몰사고와 관련, 실종자 가족 행세를 하는 선동꾼이 있다는 다른 사람의 글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려 논란을 일으킨 권은희 새누리당 의원이 22일 국회 정론관에서 사과문을 발표한 뒤 취재진의 ...
`기성세대 비판` 대자보 등장
세월호 침물 1주일째인 22일 한 여학생이 전남 진도실내체육관 출입구 유리문에 '저는 어쩔 수 없는 어른이 되지 않겠습니다'라는 제목으로 기성세대를 비판하는 대자보를 붙이고 있다. (진도=연합뉴스)
'연등 밝힌 조계사'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에서 열린 '세월호 희생자 추모와 실종자 무사생환 기원 연등 점등식'에서 시민들이 연등을 관람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전우를 생각하며
가평 전투에서 목숨을 잃은 전우를 기리고자 방한한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영연방 4개국 6·25 참전용사들이 22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 현충원을 방문, 현충탑 앞에서 묵념하고 있다. (서울=연합뉴 ...